태국여친 만드는 방법 태국어 황금 작업멘트 배우기 #27강

태국어에 흥미를 붙이는 여러가지 원동중에서 이성친구를 만들기 위한 목적도 포함되어 있다는 분들을 상당히 많이 만나봤습니다. 태국어를 한마디도 못해도 영어로 그럭저럭 대화를 하지만 그들의 입장에서 태국어로 배우지 못한다면 사실 제대로 의사소통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데요. 오늘 소개하는 작업멘트도 그런 부분의 하나일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자신이 어떤 위로의 말을 전하고 싶지만 그것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한다면 자신을 제대로 보여줄 수 없다는 것이죠. 

상대방을 걱정하는 말처럼 상대방을 배려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말도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자신의 감정을 태국어로 표현하면서 상대방에게 자신을 보여주는 언어를 많이 배우는 것도 태국어를 잘 배우는 방법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특히 이성친구에게 관심이 있다면 태국어는 더 필수적이라고 할 수 있죠. 사랑을 통해서 배우는 것들이 많이 있으니까요. 오늘 소개하는 강좌는 그런 작업멘트에 도움이 되는 한가지 예시에 불과합니다. 태국어 공부에 활력을 넣으시고 즐겁게 한마디 건내보세요. 태국어가 더 쉽게 다가올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

–>